You are here

성인 측만증 환자의 수술에서 제3 흉추에서 천골까지 장유합은 제10 흉추에서 천골까지의 단유합보다 더 나쁜 수술적 결과를 보일까?

Does a long-fusion "t3-Sacrum" portend a worse outcome than a short-fusion "t10-Sacrum" in primary surgery for adult scoliosis?


Spine. 2012 May 1;37(10):884-90.

김진혁 인제의대 상계백병원 척추센터 교수

요 약
본 논문은 후향적 임상-방사선 분석 연구로서, 연구의 목적은 성인 측만증 환자에서 천골까지 고정시 상위 고정 척추를 상부 흉추 (제3흉추)로 하였을 경우와 하부 흉추 (제10흉추)로 하였을 경우 두 군간의 수술적 결과를 비교한 논문이다. 성인 측만증에서 천골까지 고정시 상위 고정 척추를 어디까지 유합해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아직 논란이 많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상부 흉추 (제3흉추)까지 장유합시에는 가관절증, 수술 후 합병증 등 더 나쁜 결과를 보일 것이고, 하부 흉추 (제10흉추)까지 유합시에는 근위부 경계성 후만증이 더 많이 발생할 것이라고 두 가지 가설을 세우고 시작했다.

연구 방법으로는 2002년부터 2006년까지 성인 측만증으로 수술을 받은 환자를 대상으로 상부 흉추까지 고정을 시행한 군과 하부 흉추까지 고정을 시행한 두 군으로 나누었다. 모두 최소 2년 이상의 추시 관찰을 시행하였다. 임상적 계측으로 측만증 연구 학회 점수(Scoliosis Research Society scores)와 Oswestry 장애 점수(Oswestry Disability Index)를 사용하였다.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연구 대상자는 상부 흉추 고정군이 20명, 하부 흉추 고정군이 38명으로 58명을 대상으로 하였고, 대상자의 평균 나이는 55.7세였고, 평균 추시 관찰 기간은 3.0 ±1.1년이었다. 상부 흉추 고정군은 수술 전 흉추 후만증과 관상 Cobb 각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큰 수치를 보였다 (p < 0.05). 특발성 측만증 환자가 75.9%였고, 퇴행성 측만증 환자가 24.1%였다. 고정 분절은 상부 흉추 고정군이 15.8개, 하부 흉부 고정군은 8.6개였고, 수술시 출혈량은 상위 흉추 고정군이 1,350 mL, 하부 흉추 고정군은 811 mL로 모두 상부 흉부 고정군에서 더 높았다. 수술 시간, 골형성 단백질 수치, 하부 추체간 이식은 두 군간 비슷하였다. 상부 흉추 고정군은 하부 흉추 고정군에 비해 더 많은 수술 후 합병증 (30.0% vs. 15.8%), 더 많은 가관절증 (20.0% vs 5.3%), 더 높은 재수술률 (20.0% vs 10.5%)을 보였다. 반면에 하부 흉추 고정군에서는 근위부 경계성 후만증이 더 많이 발생하였다 (18.4% vs 10.0%). 임상적 결과로서 측만증 연구 학회 점수와 Oswestry 장애 점수는 기능 (p = 0.07)과 정신 건강 (p = 0.27)에서만 상위 흉부 고정군에서 유의하게 향상 되지 않았고, 나머지 모든 항목에서는 두 군 모두에서 유의하게 향상 되었다.

결론적으로 성인 측만증에서 상부 흉추에서 천골까지 장유합 고정술시 하부 흉추까지 단유합술보다 수술 후 더 많은 합병증, 더 높은 가관절증, 더 높은 재수술률을 보일 수 있을 것이란 것을 미리 예측해야 하고 수술에 임해야 할 것이다. 하부 흉추까지 단유합술의 경우에서는 근위부 경계성 후반증을 보일 수 있으나 재수술을 요하는 경우는 매우 드물었다.


논 평
이번 논문은 성인 측만증에서 천골까지 고정시 근위부 유합 범위를 상부 흉추(제3흉추)와 하부 흉추(제10흉추)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수술적 결과의 장점과 단점을 비교한 논문이다. 성인 측만증에서 근위부 유합 범위를 어디에서 멈출 것인가에 대해서는 아직 논란이 많다. 이번 연구에 따르면 상부 흉추까지 고정시 수술 후 더 높은 가관절증, 수술 후 합병증, 재수술률을 보이고 있으며, 이에 반해 하부 흉추까지 고정시에는 근위부 경계성 후만증이 좀 더 높은 비율을 보이나 통계적으로 유의할 만큼 높지도 않고 더구나 재수술률에서도 큰 차이를 보이지 않고 있다. 또한 임상적 결과에 대해서는 대부분의 항목에서 두 군 모두에서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좋은 결과를 보이고 있다. 따라서 변형의 정도가 아주 심하여 상부 흉추까지 반드시 고정을 해야만 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가급적 하부 흉추까지 유합을 시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판단되어지나 앞으로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